본문 바로가기

근로기준법2

주 52시간 단축 시행 및 위반 처벌 벌금 주 52시간 단축 시행 및 위반 처벌 벌금 주 52시간 근로시간 단축으로 인해 현재 많은 사업자와 근로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일과 삶의 균형을 의미하는 워라밸 시대에 맞춰 이번 7월 1일부터 시작된 근로자의 주당 법적 근로시간이 1주에 최대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단축되었습니다. 고용노동부는 주 52시간 근로제를 위반한 직원 300인 이상의 기업에 대해 시정명령을 내리고 시정 명령 기간 이후에도 개선되지 않는다면 처벌을 하게 됩니다. 하지만 탄력근로제를 도입할 예정인 기업의 경우 탄력근로제 확대 관련한 법 시행 전까지 처벌 유예를 받을 수 있는 점 참고하세요 과연 이번에 바뀐 "근로시간 단축" 및 "근로기준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으며 노동법 및 주 52시간 단축에 대해서도 아래 .. 2019. 7. 25.
근로시간 단축 근로기준법 52시간 개정안 근로시간 단축 근로기준법 52시간 개정안 국회 환경노동위원회는 27일 오늘 주당 법정 근로시간을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근로시간 단축 내용의 근로기준법 개정안을 처리했습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환노위는 전날 (26일) 오전부터 27일 새벽까지 고용노동 위원회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근로시간 단축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환경 노동위원회는 이어 곧바로 전체회의까지 열어 토요일 일요일을 포함한 주 7일 근로일로 정의함으로써 주당 근로시간을 주 52시간으로 한정하는 내용의 근로기준법 개정안을 통과시켰으며 산업계의 충격을 완화하기 위해 기업 규모별로 시행시기를 차등 적용하기로 밝혔다. 1주일 7일 명시 근로시간 단축 52시간 시행시기 사업규모별로 단계적으로 시행 2018년 7월 1일 300인 이상, 공공기관.. 2019. 7. 25.